나는 직장 썸녀와 같이 산다!! 당장 썸남썸녀에게 고백해야 하는 이유!! 부부가 같은 직장에 다니면 생기는 일!![슈빠]

솔직히 가슴에 손을 얹고 다른 직원 좋아해 본적 다 있잖아요 저만 쓰레기인가요? 육아는 함께 하는 것이다 안녕하세요 결혼 임신 육아 살림까지 슈퍼 아빠를 꿈꾸는 예비아빠 슈빠입니다 직장생활을 하시다가 같은 부서 혹은 옆부서 직원과 미묘한 감정을 느껴본 경험이 한번씩은 있으실 겁니다 무슨소리하냐 직장해서는 일만 하는거 아니냐 라고 하시는 분들이 계실지도 모르겠습니다 솔직히 가슴에 손 얹고 다른 직원 한 번씩 다 좋아해 보셨나요 오늘은 부부가 같은 직장에 다녔을 때 장점과 단점에 대해서 이야기를 해볼까 합니다 먼저 제 이야기를 해 드리자면 저는 와이프와 같은 직장에 다니고 있는데요 와이프를 처음 만난건 회식자리였습니다 회식을 마치고 집에 바래다 주면서 자연스럽게 연애를 하게 되었고 결혼까지 성공해서 어느새 결혼한 지 4년 차에 접어들었습니다 같은 직장에 다녀서 좋은 점은 뭐냐 첫 번째는 신혼집을 구할 때 그냥 별 고민없이 그냥 직장 가까운 곳으로 잡기에 좋았습니다 부부가 다른 직장에 다니면 한 사람을 가깝고 다른 한 사람은 직장에서 멀어지는 경우가 있습니다 중간에 신혼집을 구해야 겠죠? 친구부부를 보니까 한 사람이 직장에 너무 멀어서 원룸을 따로 구하는 경우도 봤습니다 또 다른 친구는 남자가 지방의 발령을 받아서 주말부부로 생활하는 경우도 봤구요 그 친구 녀석은 주말 부부가 더 좋다고 하는데 이건 뭐 개인 차이니까 패스하겠습니다 그래도 신혼인데 같이 생활하는게 조금은 더 좋지 않을까요? 두번째는 출퇴근을 같이 할 수 있다는 겁니다 와이프는 간호사라서 교대근무를 하는데요 근무조가 저랑 비슷하게 되면 같이 출근하는 경우도 있고 때로는 마치고 같이 퇴근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같이 퇴근하는 날이면 밖에서 저녁을 먹고 집에 들어가게 됩니다 세번째로는 월급날이 같다는 겁니다 월급날이 같으니까 돈을 계획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는 것이 큰 장점입니다 만약 월급날이 다르면 적금 넣고 보험료 나가고 생갈비를 쓰는데 조금은 어렵지 않을까요? 마지막을 말씀드리면 둘이 같이 사학연금을 받을 수 있다는 겁니다 이 부분은 일반회사에 다니시고 국민연금을 받으시는 분들에게는 해당하지 않는 부분입니다 뭐 그냥 저희 경우를 말씀을 드리면 만약 부부 모두가 정년까지 일한다고 가정했을 때 만 65세 이후에는 부부 모두 각자의 사학연금을 받으면서 노후를 살 수 있어서 노후 대비에 큰 고민을 하지 않을 수 있어서 좋습니다 저도 어떻게든 정년까지 존버하겠습니다 여기까지가 장점이 있구요 그러면 부부가 같은 직장에 다 졌을 때 단점에 대해서도 알아보겠습니다 단점은 장점과 반대로 생각하시면 이해하기가 좋을 것 같아요 첫번째로 월급날이 같다는 겁니다 월급날이 같으니까 보너스나 연차 수당 등 모두 같은 날에 들어오게 됩니다 그러니까 딴 주머니를 찰 수가 없다는 겁니다 찍히는 날짜 같으니까 바로 와이프한테 연락이 옵니다 오빠는 얼마 들어왔어? 저는 바로 와이프 통장에 입금합니다 참고로 저희 부부는 모든 월급을 와이프 통장에 모아서 관리하기 때문에 제가 월급날이면 바로 바로 입금을 해버립니다 그러고 나면 용돈이 입금 되는데요 사실 생활하는데 조금 찌질 해 지기도 합니다 두번째는 와이프 직장동료들이 저를 알아 본다는 겁니다 회의를 가거나 혼자 걸어갈 때 누군가 환하게 웃으면서 저한테 인사를 합니다 저는 누군지도 모르지만 일단 환하게 웃으면서 가볍게 목례를 해드립니다 그리고 집에 들어가면 와이프가 누구누구가 봤다 하더라 이게 보는 눈이 생기니깐 일단 조심하게 되더라구요 혹시라도 제가 다른 여성이랑 있다가 바로 와이프 귀에 들어가게 되니깐요 세번째로는 와이프랑 항상 같이 있는 느낌입니다 출근을 같이 하고 퇴근을 같이 하고 저녁을 같이 먹고 집에 와서 잠도 같이 잡니다 출근하고 나면 개인시간이 아니냐 라고 하실 수도 있겠습니다 점심 먹고 연락하고 마칠 때 쯤에 언제 마치냐고 연락오고 그냥 항상 옆에 같이 있는 느낌입니다 물론 저는 이 생활이 싫다는 건 절대 아닙니다 보고있나 여보~ 여기까지 부부 같은 직장에 다녔을 때 단점에 대해 이야기 해 봤습니다 물론 부부와 같은 부서에서 다니는것 또 다른 문제가 있을것 같습니다 저는 개인적으로는 같은 부서는 너무 불편할거 같고 같은 직장에 다니면서 적당히 지금처럼 떨어져 있는 것이 더 좋을 것 같다고 생각합니다 지금도 혹시 옆에 있는 남자직원 또는 여자직원을 마음에 두고 계시다면 적당할 때 한번 고백 한번 해 보세요 사람의 인연은 어딘가에 다 있는 거니깐요 옆에 있는 사람이 혹시 미래의 배우자가 아닌가 눈여겨 보시길 바랍니다 지금까지 슈퍼 아빠를 꿈꾸는 예비 아빠 슈빠였습니다 재미있으셨다면 구독과 좋아요 부탁드리겠습니다

친형 박보검 썸녀인거 모르고 “송혜교 같은 여자 만나고 싶다” 말한 ‘눈치꽝’ 피오

아이돌 그룹 블락 비 멤버 피오 (26) '남자 친구'에 사랑 둥이 막종 변 변했다 지난 5 일에 차수현 (송혜교 분)과 김진혁 (朴 보검 분)의 열정이 TV를 통해 그 장면을 포착했다

열정적 인 에취 사진의 국회의원 의원의 이모자 집에서 과일을 먹어라 김진혁의 가족은 열정을 이야기를 들려 준다 김진혁의 엄마는 차라리 사생활을 잃지 않고 "예를 들어라 살인자? 여자는 그저 남편이 이길 것 같아

김진혁은 동생의 편을 들었다 동생 김진명 (표지 훈훈, 피오 분) 김진명은 김진혁의 얼굴을 비비안 거리며 말했다 우리는 더 이상 쓸모없는 세상에 불필요한 걱정이 연예인

걱정하다 어딘가에 형 김진혁을 찾아내는 법 끝내기 김진명이 다시 열정을 선사하는 사진을 보니 남자의 쓴맛이 돋보였다 김진혁은 길러졌다 그대는 그대의 차가운 애가 그대에게 갈등을 일으켰다

집안의 막내 정리 해달라고 애도 할거다 김진명의 모습을 영상 보러 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