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 박나래♥기안84, 현실로코 찍는 국민 썸남썸녀

'나혼자' 박나래♥기안84, 현실로코 찍는 국민 썸남썸녀 지난 5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지난해 말 열렸던 MBC 연예대상 뒷 이야기가 담겼다 단연 시선을 모았던 것은 대상 전현무도 아닌 기안84와 박나래의 결혼 공약 그리고 정수리 키스

이날 방송에서는 이 달콤한 사건의 전말이 모두 밝혀졌다 시상식이 시작되기 전부터 두 사람의 핑크빛 기류는 계속됐다 기안84는 메이크업을 받기 위해 한혜진이 아닌 박나래의 방을 찾았다 박나래가 계속 조르자 그렇게 싫어하던 헤어스타일 정돈도 했다 드레스를 차려입은 박나래의 모습을 보고 입꼬리를 내리지 못하기도 했다

무대 위에서는 박나래가 먼저 썸을 시작했다 예상치도 못하게 대상 후보에 올른 박나래는 공약을 묻자 그만 대상을 받으면 기안84와 결혼하겠다고 외친 것 기안 84는 너 왜 그래 취했어?라고 물으면서도 웃음을 멈추지 못했다 결국 두 사람이 수상한 상은 대상이 아닌 베스트 커플상

이 자리에서 기안84는 여자가 먼저 용기내서 말했는데, 여자가 말했는데 빼는 건 아닌 것 같고라며 대상 공약을 지키겠다고 다짐했다 그리곤 박나래를 끌어당겨 이마 키스 대신 정수리 키스를 선사했다 스튜디오에서 당시 상황을 지켜보던 박나래는 심장이 쿵 떨어졌다고 말했다 또한 한혜진이 기안84가 잡았을 때 입으로 오면 어떡하냐는 생각하지 않았나고 묻자 박나래는 사실 그런 생각을 약간 했다

이마를 잡으면 어디 도망 못 하게 하는 거니까라고 답해 기안84를 당황하게 만들었다 썸의 킬링포인트는 그 후다 커플상을 받은 후 자리로 돌아온 기안84는 연신 나래가 기분 나빠하면 어떡하지라며 걱정했다 메이크업을 수정한 박나래가 자리로 돌아오자 미안하다고 사과도 했다 이에 박나래는 괜찮다

뭐가 미안하냐며 기안84를 오히려 다독였다 나 혼자 산다로 시작된 기안84와 박나래의 썸은 시상식으로 이어졌다 시상식에서의 대담한 공약으로 이들의 핑크빛 썸은 모르는 이 없을 정도로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 기안84, 박나래는 국민 썸남썸녀가 됐다